EBS 달라졌어요 4월6일 가족편 [맏아들 부부의 야반도주]

April 6, 2015


며느리는 답답하여 눈물이 흐릅니다.
붓과 물감으로 마음속의 흐름을 따라가 봅니다.
불이 난 듯 타오르고 답답함은 감옥같습니다.
그러나 '불과 창살'은 이내 '꽃과 마당'으로 의미변화를 합니다.
그녀의 소망만큼 숨은 심리적 자원까지 보여주는 미술치료시간이었습니다.

 

작은 상담실에서 펼쳐지는 미술치료.
이 곳은 그 어느 곳보다 너른 들판입니다^^  

Please reload

최근 게시물

July 18, 2020

March 5, 2020

Please reload

보관
Please reload

태그 검색

I'm busy working on my blog posts. Watch this space!

Please reload

서울시 종로구 내자동 128-1 대영빌딩 2층 길은영심리상담센터  |  TEL : 02.720.8229  |  FAX :  02.720.8281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356  |  대표자명 : 길은영

  • White Facebook Icon

상담시간

 

~금요일 :  AM 10:00 ~ PM 8:00

     토요일 :  AM 10:00 ~ PM 5:00